기획연재

기획연재
이전 목록 다음

[희년은행 살림일기] 상담으로 부채문제 해결한다고?

작성자 : 관리자 (220.85.251.***)

조회 : 77 / 등록일 : 19-07-01 16:18

 

 

 

상담으로 부채문제 해결한다고?

 

 


김재광 / 희년은행 총괄팀장

 

희년은행에 들어와서 두 달을 보내는 동안 총 8차례의 상담에 참여했습니다. 한 달에 4번꼴로 상담을 한 셈입니다. 제가 주로 맡아서 한 상담 건은 그 정도이고, 다른 희년은행 실무자들이 진행하는 상담까지 포함하면 한 달에 대략 7~8회의 상담이 진행됩니다. 지난 두 달 동안 제가 만났던 분들은 20대 초반의 학생부터 30대 후반의 부부까지 연령대가 다양했고, 부채의 수준과 형태는 제각각이었습니다.


상담 요청을 하는 분들은 우선 임박한 채무 관계를 해결하려는 목적으로 희년은행에 문을 두드리는 경우가 많습니다. 당장 한 달에 대출 상환액으로 200~300만 원씩을 감당해야 하는 분들도 있었고, 한 달에 고시원비나 방비로 40~50만 원을 꼬박꼬박 내야 하는데 정기 수입은 없어서 막막한 분들도 있었고, 부모님이나 다른 가족 상황에 따른 부채문제가 고스란히 자기에게 부담으로 지워져 힘들어하는 분들도 있었습니다.

 
희년은행 상담 과정은 이렇게 진행됩니다. 우선 1차 재무상담을 통해 전반적인 현금 흐름을 체크합니다. 한 달 정기 수입과 지출 규모를 파악하고 재무 흐름 전반에 대해서 파악하는 것이 1차 재무상담의 주된 목적입니다. 그리고 부채가 그동안 어떻게 얼마나 쌓였는지와 부채를 해결하기 위해 지금과 앞으로 얼마 큼의 부담을 져야 하는지도 파악합니다. 이렇게 1차 재무상담을 통해 파악된 자료를 토대로, 한 분 한 분 어떻게 다음 과정을 밟아 가면 좋을지를 판단합니다.

 

c135537210528528e29a9a18f8e025a6_1561965
희년은행은 상담에 힘이 있다고 믿습니다. (위 사진은 참고용입니다. 출처 pixabay 홈페이지 무료 제공 이미지)


2차 채무조정상담은 서경준 가계부채 전문상담사 선생님이 맡아서 진행합니다. 희년은행과 각별한 협업 관계를 맺고 계신 이 분야 오랜 경험의 전문가입니다. 2차 채무조정상담의 목적은, 부채 문제의 실질적 해결에 있습니다. 채무조정 과정과 해법은 제도적으로 여러 가지가 존재합니다. 하지만 솔루션을 이행한다고 해서 현금 흐름이나 재무 상태가 지속 가능하게 개선되는 것은 아닙니다. 서경준 선생님과 희년은행은, 한 분 한 분 각각의 상황에 맞게 현금 흐름 개선 방향을 권고해 드립니다. 당장의 곤란에서 벗어나는 것이 목적이 아니라 돈의 흐름을 스스로 관리하고 제어할 수 있는 수준으로까지 회복되기를 바라는 마음이 큽니다. 그 과정에서 제도적인 채무조정 과정이 필요하다면 그 방법도 함께 제시해 드립니다.


지난달에 2차 채무조정상담까지 마친 한 부부는, 빚 문제에서 벗어날 길이 전혀 없다고 자포자기했었는데, 상담을 통해 벗어날 길이 전혀 없지 않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고 하셨습니다. 말씀은 그렇게 하셨지만 상담에 참여한 제가 보기에는 벗어날 길을 찾은 것보다 더 값진 소득은 회복 의지를 품으신 것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모든 문제가 다 그렇겠지만 돈이야말로 서툴게 다루면 다룰수록 그로 인한 염증이 곪고 곪게 마련인 것 같습니다. 그래서 돈 문제로 염증이 심해진 분들은 이 방면으로 오랜 시간 씨름을 하신 분들의 말 한마디, 도움되는 길잡이가 절실하게 필요합니다.

 
서경준 선생님이 얼마 전에 한 매체와 인터뷰하면서 이런 말씀을 하신 것을 보았습니다.

 
"부채문제는 상담으로 해결할 수 있습니다."


의아한 분들이 계실 것 같습니다. 상담이 돈을 대 주는 것도 아닌데 어떻게 부채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건지. 사실 돈 갚는 데 상담이 일원 한 푼 대 주는 것은 아닙니다. 그런데 이런 말도 있지 않습니까. '한마디 말로 천냥 빚도 갚는다'. 저는 이 속담을 약간 다르게 해석했습니다. "한마디 말로 천냥 빚에 허덕이는 사람을 살릴 수 있다". 빚 문제로 곯머리 앓고 있는 분들이 계시다면 희년은행에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주변에 그런 분들이 있다면 또 적극 소개해 주시기 바랍니다. 함께 머리를 맞대고 서로 돕자고 나서면, 길은 열립니다. 회복 의지를 품는 것만으로도 이미 반 이상은 해결된 것이나 다름없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목록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 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 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SITE MAP

팀뷰어 설치파일 다운받기